top of page
  • Writer's pictureCreativeComputingGroup

세종문화회관 '희망의 빛 1332' 전시

Updated: Dec 27, 2023

(사진제공: 세종문화회관)


아트&테크놀로지학과 ‘크리에이티브 컴퓨팅 그룹’(성백신 석사과정, 김주섭 교수)이 제작한 크리스마스트리 ‘희망의 빛 1332’가 연말을 맞아 이달 15일부터 내년 1월 2일까지 세종문화회관 중앙계단 위 야외광장인 세종뜨락에 전시된다.

 

‘희망의 빛 1332’는 아모레퍼시픽재단이 설립 50주년을 기념해 세종문화회관과 함께 진행하는 공공예술 프로젝트로서, ‘희망’을 주제로 수거된 화장품 공병 1,332개를 업사이클링하여 만든 높이 8.3m의 관객 참여형 인터랙티브 미디어 아트 작품이다.

 

관객 참여로 완성되는 이 작품은 두 사람이 손을 맞잡으면 빛이 점등하며 “희망은 서로 사랑하는 곳”에 있음을 이야기한다.


작품을 제작한 아트&테크놀로지학과 김주섭 교수는 “연말을 맞아 광화문 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자신만의 고유한 빛을 찾아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희망을 밝히길 소망한다”고 말했다.



관련 링크


(연합뉴스 23.12.10.) 두 손 맞잡으면 반짝…세종문화회관 중앙에 '공병 빛트리'


(TV CHOSUN 23.12.15.) 화장품 공병이 트리로 변신…아모레퍼시픽 재단 '희망의 빛 1332' 전시


세종문화회관 메세나 레터 (23.12.27)




Comments


bottom of page